BLOG main image
부모가 내 아이에게 약을 먹일 때 정성을 담아 사랑을 실천하듯이, 대지의 품에서 자라난 생명체에 정성을 더하여 우리 주위에 대한 사랑을 실천하고자 합니다. 저의 블로그를 방문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자연의 축복이 함께 하시길 기원합니다 -♡미루마지♡
전체글 보기 (250)
공지사항 (7)
이벤트 (58)
여행 (34)
허브이야기 (31)
차이야기 (18)
먹거리 (10)
민간요법 (12)
모숲(MoSup) (70)
더불어사는 이들 (10)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BLUEnLIVE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Le parquet de Paris a ouvert u..
2012 - botas timberland españa
예 보내드리겠습니다 ㅎㅎㅎ
2012 -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그러게말입니다. 우리의 차도 좋..
2011 -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헉 경옥고를 잘 아시나 보내요?..
2011 -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고맙습니다 ㅎㅎㅎ 우리 회사 직..
2011 -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오늘밤 뉴스에 보니까 금년 커피..
2011 - markjuhn
제가 어렸을 때는 집에 약장에는..
2011 - markjuhn
Post Brothers
Post Brothers
post brothers
post brothers
Ray Harding mediation
Ray Harding mediation
Post Brothers
Post Brothers
Post Brothers
Post Brothers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he Grace of Nature
81,989 Visitors up to today!
Today 12 hit, Yesterday 22 hit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모숲 사용 후기'에 해당되는 글 9건
2010.08.05 13:17

MC Q | 2010.08.06 15:0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무료 체험하시고~ 아~ 저도 해보고싶네요^^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 2010.08.06 15:07 신고 | PERMALINK | EDIT/DEL
MC Q님 오랫만입니다^^ 무더위에 잘 지내고 계신지요? ㅎㅎㅎ 다시 기회가 있을때 알려드릴께요^_-
MC Q | 2010.08.06 15: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네^^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8.03 22:40

유니딜러 | 2010.08.04 18: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안녕하세요~~
유니딜러 놀러 왔습니다~
맛있는 저녁 드세요~~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 2010.08.04 22:02 신고 | PERMALINK | EDIT/DEL
유니딜러님^^ 반갑습니다. ㅎㅎㅎ 서로 정보공유 많이 해요^_-
티비의 세상구경 | 2010.08.05 09: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사용후기를 읽으니.. 더더 믿음이 가는데요~!
더운날씨 건강 유의하시고~ 시원한 하루되세요~!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 2010.08.05 09:4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무더운 날씨 어떻게 보내고 계시나요?^^ 건강조심하세요. 좋은 정보 많이 올려주셔서 감사드리고요 ㅎㅎㅎ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7.31 15:20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7.31 15:13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7.25 19:42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7.25 19:40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7.25 19:37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6.15 16:17
이번엔 좀 어려운 내용을 쉽게 풀어볼까 합니다. 탈모치료제의 효과를 측정하는 방법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고자 합니다.

예전엔 - 예전이래봤자 한 15,6년전 얘깁니다^^ - 탈모효과를 측정하는 방법으로 탈락모를 헤아리는것이 보편적이었습니다. 예를 들면 피시험자가 집에가서 자고 아침에 일어날때 베게근처에 떨어져 있는 머리카락수의 변화를 측정하는거였는데 오차도 좀 있고(아무래도 본인이 본인 머리카락 다 챙겨서 센다는게 힘들겠죠?^^)했지만 나름대로 통계적으로 의미있는 결과를 얻어내는 방법이었습니다-사실 동물실험말고 인체실험에서 다른 뾰족한 대안도 없긴 했어요^^

그런데 그 이후로 IT기술의 발달과 기술간의 퓨전의 영향으로 이미지분석법이 화장품업계와 피부과영역에 도입이 됬습니다. 누가 뭐래도 눈으로 직접보는게 확실하겠죠 ㅎㅎㅎ

용어가 어려운데 암튼 그래서 2000년대 이후에 들어와선 더 이상 탈락모같은 방법으로 된 실험은 학계에선 발표가 되지 않고 Phototrichogram이라는 방법으로 실험을 합니다. 쉽게 설명하면 디지털카메라에 저배율 렌즈를 달아서 두피를 찍는겁니다. 잘 모르시는 분들은 그렇게 찍은걸 어떻게 수치화하는지 궁금해 하시는데 이미 말씀드린데로 디카로 사진을 찍으면 화상분석소프트웨어가 알아서 총머리카락수, 머리카락 두께, 머리카락 길이등을 분석해줍니다. 이렇게 되면 그 자료를 모아서 통계분석이 가능해집니다.

사례를 보여 드리죠 바로 앞에서 봤던 연세 높으신 박00분의 경우는 다행히 사진을 찍을 기회가 있었습니다. 제가 보송보송한 머리카락이 길어졌다고 말씀드렸는데 성장기-영어론 anagen phase라고 합니다 - 가 짧아서 길어지지 않은 상태의 머리카락이 모숲 사용후 길어진것입니다. 사진상으로 금방 알아보시는 분도 있겠지만 잘 모르시겠다고 하는 분이 계실수도 있어서 마침 자료가 있길래 공유합니다^^


왼편이 모숲 사용전이고요 오른편이 2달이 지나서 찍은사진입니다. 정수리부위 사진입니다. 놀랍죠?^^ 이분은 아주 운이 좋으셨던거 같아요 ㅎㅎㅎ 왼편엔 제대로 자라지 못한 가늘고 짧은 머리카락이 - 거의 연모(vellus hair)수준이죠- 제대로 자라서 종모(terminal hair라고 합니다)수준이 됐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한가지 짚고 넘어갈것은 이러한 저배율 확대사진만 보여드리면 누구나 머리가 시커멓게 자라나서 속살이 안보일것처럼 기대하게 되는데 앞서 보신대로 짧은 머리가 좀 길어져서 미용상으론 만족하셨지만 젊은이처럼 숱이 많아진건 아니라는 것이죠. 발모실험은 여기서 본것처럼 머리카락굵기와 길이뿐아니라 총머리카락수의 증가도 측정한답니다.

그리고 또하나 아이러니한것은 이렇게 정밀하게 찍은 자료로 발모효과가 있다고 입증된것이 바로 미용상만족도와 100%연계되지는 않는다는 점입니다. 탈모는 심리적인 요인도 크게 작용하기때문이죠. 환자분의 기대치에 따라서 높게 평가될수도 낮게 평가될수도 있답니다^^

마지막으로 한가지 더 말씀드리면 이러한 발모실험을 할땐 선별하는 환자분도 너무 탈모가 진행되거나 초기환자는 뽑지 않습니다. 대부분은 해밀톤노우드 분류법상의 3-5타입을 뽑습니다. 너무 탈모가 진행된분은 백약이 무효고^^ 너무 초기는-당사자는 심각하더라도- 약발효관지 아닌지 판단이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참고로 해밀톤노우드 분류법사진도 공유시켜드립니다^^





☆북극곰☆ | 2010.06.16 18:5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는 지금 저 그림을 보면서 왜 눈물이 나려고 할까요....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 2010.06.16 21: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헉~~ 몇단계를 보시고 계시는지 몰라도 그럼 미리 예방에 신경쓰세요-_-
| 2010.08.08 01:42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The Grace of Nature 미루마지 | 2010.08.08 08:02 신고 | PERMALINK | EDIT/DEL
미리미리 관리하시면 괜찮을수 있어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06.08 16:13

다른 분들의 모숲 사용기를 알아보겠습니다. 여기에 올리는 사진들은 미리 본인의 양해를 구했음을 알려드립니다. 아울러 실명공개도 괜찮다고 하셨으나 제가 보기엔 그것은 문제가 있을 거 같아서 성만 표시하겠습니다^^ 아뭏든 흔쾌히 사진공개에 동의해주신 사용자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이번 첫번째 사진의 주인공은 윤00(금년 57세)이십니다. 제품 개발초기에 많은 도움을 주신분입니다^^ 탈모문제로 너무 스트레스를 받으셔서 아예 이발소에도 가지 않고(한 10년은 안가셨다고 하던데^^) 머리를 깎은 기억이 가물거린다던 분이셨습니다 ㅎㅎㅎ. 이때는 처방이 완성도가 현재 제품에 비해서 좀 떨어져 있었습니다. 최신 처방은 제가 제사용후기 올릴때 사용했습니다^^



전문찍사가 찍은게 아니고 똑딱이로 찍다보니 흐릿합니다. 양해바랍니다. 2009년 4월 2일 모습입니다. 정수리부터 앞머리쪽까지 많이 빠지고 숱도 적습니다. 모숲으로 아침저녁으로 열심히 감으신후 2달이 지났습니다. 2009년 6월 5일 다시 사진을 찍었습니다. 지난번의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서 신경써서 찍었습니다^^


탈모가 상당히 많이 줄었습니다. 얼핏보면 발모처럼도 보입니다^^ 아뭏든 넘 좋아하셔서 이발소도가고 하셨습니다. ㅎㅎㅎㅎ. 기본처방은 이분의 사용후기로 완성이 되었습니다. 그 이후는 사용감등이 개선되었죠. 어찌되었든간에 이분덕에 모숲에 대해 자신감을 갖고 제품출시를 서두르게 되었습니다. 가끔씩 바람결에 들리는 얘기로 이분이 이 뒤로는 머리관리를 별로 안하시고 지내신다고 하길래 최근 근황이 궁금했습니다. 보통 이런 제품들은 한 6개월 지나면 약발이 떨어진다고들 하거든요. 제대로 관리를 안하고 계시니 다시 원상복귀가 된건아닌지.... 열심히 감아도 6개월이면 효과가 떨어지는게 이바닥 제품이라는 얘기가 많은데....

그래서 지난달에 현장 포착에 나섰습니다^^ 2010년 5월 17일 모습입니다. 불행히 이때는 똑딱이도 없어서 핸폰으로 찍었습니다. 흑흑 그랬더니 요모양 요꼴로 사진이 나왔습니다. 1년 1개월 반이 지났는데 거의 반년을 방치하시던거에 비하면-요즘은 하루한번도 제대로 안감으신답니다^^- 모발이 많이 남아있습니다. 모숲으로 모습이 바뀌신 분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